UPDATE : 2020-04-09 08:37 (목)
영등포‘여성 의병대’떴다. 마스크 5천 장 기부
영등포‘여성 의병대’떴다. 마스크 5천 장 기부
  • 김치순기자
  • 승인 2020.03.20 2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제 면마스크 5천 장 제작 봉사, 늘품센터 수강생 등 여성 50명 참여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 이하 구) 여성들이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대응하고자 수제 면마스크 5천 장을 직접 제작하는 통 큰 재능기부를 통해 취약계층을 돕는다.

코로나19 감염 공포로 마스크 수요가 폭증하자 어르신 등 사회적 취약계층은 마스크를 구할 길이 없어 방역 사각지대에 놓여 있다. 이에 지역 여성 50명이 뜻을 모아 마스크를 제작하기로 했다. △취․창업 교육 여성늘품센터 강사 및 수강생 △여성단체연합협의회 △새마을부녀회 △자원봉사센터 회원 등이 봉사에 참여한다. 봉사자들은 지난 14일부터 영등포문화원에서 하루 7백여 장의 마스크를 만들고 있으며 오는 24일까지 목표량인 5천 장을 달성할 계획이다.

마스크는 겉감(리넨 30수)과 안감(면 30수) 이중 구조로 미세먼지 80%, 비말 20%를 차단할 수 있다. 봉사자들은 마스크 원단을 직접 재단하며, 박음질 및 다림질 후에 개별 비닐 포장한다. 여성늘품센터 생활한복 반을 10년째 수강 중인 최윤자 씨는 “봉사자들은 모두 나눔의 기쁨이 얼마나 큰지 알고 있다”라며 “저의 재능이 코로나를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어 행복하다”라고 전했다.

구는 작업장을 매일 소독 방역 중이며, 봉사자들은 마스크 착용 및 손 소독제 사용으로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있다. 채현일 구청장도 연일 현장을 찾아 주민들을 격려하며, 마음을 담아 마스크를 함께 제작하고 있다. 수제 면마스크 5천 장은 3월 중 취약계층에 지원될 예정이다.

채현일 구청장은 “이웃을 위한 주민들의 따뜻한 마음이 지역사회에 큰 울림을 주고 있다”라며 “자원봉사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구에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종로구 종로3가 160 일신빌딩 403호
  • 대표전화 : 02-2272-2999
  • 팩스(협회) : 02-722-497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승천
  • 등록번호 : 서울, 아05019
  • 발행처 : 시니어타임스(주)
  • 제호 : 시니어 타임스(Senior Times)
  • 등록일 : 2018-03-14
  • 발행일 : 2018-03-01
  • 발행인 : 박영희
  • 편집인 : 김봉중(회장)
  • 편집국장 : 변용도
  • 시니어 타임스(Senior Time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시니어 타임스(Senior Time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ondjkim@naver.com
ND소프트